TOP
TOP

배우 김병철, '쌉니다 천리마마트' 주인공 정복동 역 출연 검토중 밝혀

이국화 기자  |  2019-05-22 10:11:38
 | 기사 입력 :2019-05-22 10:11:38
초기화

02_artist_kimbyoungcheol.jpg

배우 김병철이 데뷔 18년만에 첫 주인공 역을 맡을지 장안의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배우 김병철의 소속사 제이스타즈는 21일 김병철이 ’쌉니다 천리마마트’ 주인공 정복동 역을 제안 받고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전했다.

’쌉니다 천리마마트’는 김규삼 작가의 동명 네이버 웹툰을 드라마화할 작품으로 대마그룹에서 좌천된 임원 정복동이 경기도 봉황시의 적자투성이 대형 상점 천리마마트에 사장으로 오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막돼먹은 영애씨’, ’SNL코리아’ 등을 연출한 백승룡PD가 감독을 맡는다.

김병철은 KBS2 인기 드라마 ’태양의 후예’(2016)에서 인상적인 조연 연기로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이후 tvN ’도깨비’(2016)에서 인상적인 명품 악역 연기로 "파국이다"라는 유행어를 만들어내고 ’파국이’라는 별명까지 생기며 큰 인기 돌풍을 일으켰다. 


이후에도 김병철은 tvN ’미스터 션샤인’에서 ’도깨비’와는 또 다른 인상적인 감초 연기를 선보이며 명실상부한 인기 배우의 자리에 올라섰다.


한편 드라마 '쌉니다 천리마마트'는 tvN에서 2019년 9월 방영 예정이다.


[이국화 기자]
댓글 0
닉네임 * 비회원 덧글은 삭제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