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TOP

기안84, '청년 스마트일자리 프로젝트' 홍보대사 위촉

이민재 기자  |  2019-04-15 15:00:21
 | 기사 입력 :2019-04-15 15:00:21
초기화
청년 스마트일자리 프로젝트 선포식

▲청년 스마트일자리 프로젝트 선포식


기안84가 청년 스마트일자리 프로젝트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중소기업중앙회와 벤처기업협회, 한국여성경제인협회 등 16개 중기단체로 구성된 중소기업단체협의회는 지난 12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청년 스마트일자리 프로젝트(약칭 스마일 프로젝트) 선포식’을 개최했다. 


이번 선포식은 중소기업계가 청년의 눈높이에 맞는 스마트한 일자리 마련을 통해 ‘청년 일자리 미스매칭’ 현상을 해소하고 청년들의 취업난과 중소기업의 구인난을 동시에 완화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중소기업단체협의회가 추진하는 청년 스마트일자리 프로젝트는 청년들이 일하고 싶어하는 ‘스마트한 일자리’를 찾고 만들고 알리는 3개 분야 12대 과제로 구성됐으며 정기적으로 성과를 모니터링을 해나갈 계획이다.


홍보대사로는 이 시대 청년층의 삶을 현실적으로 그려낸 웹툰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기안84가 위촉됐다.


중기중앙회 김기문 회장은 “중소기업은 1,400백만개의 일자리를 만드는 고용의 핵심주체지만 대기업 대비 부족한 근로환경과 중소기업에 대한 편견 등으로 청년층의 선호가 약했던 것이 사실이다”며 “중소기업계 스스로 청년들이 일하고 싶고 자랑스러워 할 수 있는 ‘스마트’한 일자리를 마련하여 청년일자리 미스매칭 문제를 해결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날 선포식에 참석한 이낙연 국무총리는 “정부의 청년일자리 문제 해소의지에 중소기업계가 먼저 응답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앞으로 중소기업·청년들과 자주 만나 소통하고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민재 기자]
댓글 0
닉네임 * 비회원 덧글은 삭제할 수 없습니다.